영주시, 드론 활용 ‘고정밀 3D 지적재조사사업’ 실시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열기

보도자료 HOME

영주시, 드론 활용 ‘고정밀 3D 지적재조사사업’ 실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댓글 0건 조회 16회 작성일 19-06-29 01:29

본문

경북 영주시가 드론을 띄어 지적을 측량한다.

 

 28일 영주시는 내년도 지적재조사사업 예정지구인 보름골지구, 영주3지구와 국토교통부 도시재생 새뜰마을사업으로 지정된 한절마지구를 대상으로 무인비행장치 드론을 활용한 항공사진 촬영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영주시는 올해 국토부 지적재조사사업 신기술 융·복합 적용 시범사업 대상 자치단체로 선정되어 시범사업 지역 외에도 추가예산을 확보해 드론으로 해상도 높은 고정밀 정사영상을 3D 모델로 구축할 계획이다. 영상과 측량자료를 중첩해 토지소유자의 경계 이해도 제고 및 경계결정 협의에 활용할 방침이다.

 

 시는 주거환경이 열악한 지역의 생활인프라와 집수리, 일자리 등을 지원하는 한절마지구 새뜰마을사업과 정밀한 측량을 기반으로 경계를 바르게 하는 지적재조사업 간의 협업을 통해 경계분쟁 갈등 해소는 물론 신속한 사업추진으로 마을주민의 편익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권택호 토지정보과장은 지적재조사 드론 촬영으로 고정밀 영상자료를 활용해 시민이 만족하고 신뢰받는 사업이 되도록 관련 부서와 적극 협업하여 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