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의회, 제235회 제1차 정례회 폐회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열기

보도자료 HOME

영주시의회, 제235회 제1차 정례회 폐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댓글 0건 조회 68회 작성일 19-06-17 23:22

본문

 영주시의회(의장 이중호)가 지난 14일 제3차 본회의를 통해 지난 63일부터 12일 간 펼쳐진 제235회 제1차 정례회를 폐회했다.

 

 시의회는 이번 정례회를 통해 2018회계연도 결산 승인의 건과 예비비 지출 승인의 건, 그리고 영주 콩가공산업 육성산업에 대한 행정사무조사 발의의 건을 심의·의결했다. 또한, 집행부 제출 조례안 3건 중 2건을 원안가결, 1건을 심사보류 했다.

 

 이중호 영주시의회 의장은 “2018회계연도 결산 승인안 심사를 통해 세입세출 전반의 회계 행정을 점검함으로써 집행부에서 효율적인 예산집행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의견을 밝혔다.

 

 한편, 613일 열린 제2차 본회의에서 우충무 의원은 시정질문, 614일 열린 제3차 본회의에서는 이재형 경제도시위원장이 5분 자유발언으로 각각 나섰다.

 

 시정질문에서 우충무 의원은 영주관광의 현주소와 관광활성화 개발용역 결과에 따라 추진 중인 사업, 중앙선 복선화 개통을 대비한 관광정책 및 관광 활성화 방안, 관광홍보 전략과 관광수용태세, 그리고 도시 브랜딩을 위한 통합관광브랜드 및 상징체계 디자인 개발은 어떻게 이루어지고 있는지 등 관광산업 전반에 대한 날카로운 질문을 던졌다.

 

 우 의원은 마지막으로 영주시의 적극적인 행정과 정책으로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관광명소가 되어 천만 관광객이 찾는 영주!”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시정 질문을 마무리 했다.

 

 이재형 경제도시위원장은 단산면 동원리 가축 분뇨배출시설에 대한 부당허가와 관련해 영주시민들의 식수원에 영향을 주는 일이 발생하면 어떻게 할 것인지와 액비 살포 농경지에서 축산 폐수가 상수원으로 흘러 유입될 시 대처 방안에 대해 물었다.

 

 또한, 이와 관련하여 집행부에서 축산 폐수 상수원 유입 100% 대책 방안을 시의회에 제출 하도록 요구해 눈길을 끌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