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영주 한국선비문화축제’ 3일 개막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열기

보도자료 HOME

‘2019영주 한국선비문화축제’ 3일 개막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댓글 0건 조회 58회 작성일 19-05-02 23:24

본문

53일부터 6일까지 소수서원, 선비촌 일원에서 영주, 선비의 물결이 시작되다주제로 다양한 행사 펼쳐...

 2019영주 한국선비문화축제가 3일부터 6일까지 나흘간 소수서원과 선비촌 일원에서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 육성축제로 지정된 영주한국선비문화축제는 올해 12회째를 맞아 영주, 선비의 물결이 시작되다라는 주제로 특설 무대, 선비촌 고택, 부대행사장, 청소년수련원 등에서 다양한 행사로 펼쳐진다.

 

 축제 전야제로 2일 저녁7시 문화예술회관 까지홀에서 NH농협은행영주시지부에서 주관하는 서울팝스오케스타라 공연을 시작으로 축제 개막식에는 축제의 의미를 살리기 위해 도립국악단의 제례악이 가미된 소수서원 사액 봉안례 재연을 선보여 선비의 고장 영주의 정신문화를 만날 수 있다.

 

 이어진 개막공연은 소수서원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기원하기 위한 음악회로 God의 김태우, 김덕수 사물놀이패, 팝페라 배은희 등 초대가수의 공연으로 축제의 분위기를 고조시키며 5월의 봄밤을 수놓을 계획이다.

 

 특히, 이번 축제는 3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6일까지 주무대 뿐 만 아니라 선비촌의 모든 고택안에서 전시, 체험, 공연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되며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1020세대부터 어르신까지 남녀노소 모두 함께 공유할 수 있는 가족형 축제로 준비했다. 대구·경북지역의 상생협력을 위해 대구뮤지컬 칼라쇼와 마당놀이 덴동어미전 상호 교환 공연도 펼친다.

 

 올해 축제는 소수서원과 선비촌 야간의 새로운 매력을 선사하고자 다양한 행사를 기획했다. 체류형관광을 유도하기 위해 3일 첫째 날의 개막행사를 시작으로 4 소수서원 夜行-밤을 걷는 선비, 510대 청소년들에게 선비정신과 문화의 새로운 매력을 공유하고자 기획된 선비정신과 힙합의 만남선비문화 랩배틀을 지역 청소년과 함께 프로 래퍼, 자이언트 핑크, 면도와 함께 꾸밀 예정이다.

 

 선비촌 고택을 활성화하고 선비문화를 즐겁게 즐기는 다양한 체험행사를 준비했다. 선비촌 고택 곳곳에서 안향선생의 육훈정신의 실천을 장려하는 창작공연 우리 모두가 선비다, 조선시대 재연의 퍼포먼스와 국악공연 선비촌이 살아있다, 도예체험, 주련체험, 어쿠스틱 버스킹공연, 어린이인형극, 마술공연, 전통 수공예체험, 선비반상 및 주막 등 풍성한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시는 축제장의 다양한 먹거리 부족 문제 해결을 위해 대형주차장에 먹거리 판매부스와 푸드코트를 별도 운영하며, 한복을 입고 축제장을 찾는 관람객에게 선비촌 주차장 우대를 제공하고, 행사장 4곳을 방문해 스탬프 투어를 수행한 관광객에게는 한복대여 50%할인, 사진촬영무료, 기념품 제공, 도서 할인권 등 다양한 해택이 주어지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특히 축제기간 동안 교보문고가 영주시에 기증한 5000권의 책을 1천원에 살 수 있으며 지역의 작가를 함께 축제장에서 홍보할 예정이다.

 

 임흥규 관광진흥과장은 축제기간 동안 축제장과 영주시 관광을 알차게 즐길 수 있도록 축제 및 관광안내 해설사 배치를 확대하고 관광객의 쉼터와 편의공간을 확대하는 등 관광객을 배려한 축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25일과 26일 이틀간 여우도 반할만한 연분홍 꽃물이 든 철쭉을 감상할 수 있는 2019영주 소백산철쭉제가 개최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